상견례 대화예절

결혼을 하기에 앞서, 신랑측과 신부측의 상견례 자리가 마련 됩니다 이 때, 어떻게 진행해야 부드러운 분위기의 상견례자리가 완성이 될지 많은 신랑신부님들이 고민 하실거에요. 상견례 대화내용에도 충분히 주의를 기울여야 하고, 대화 예절을 지키는 것 또한 중요합니다!!
[ 상견례 대화내용 예절 ]
1. 첫번째로 상견례 대화에서 자신의 부모님에게 신랑, 신부 모두 양측 집안에 대한 사전 정보를 충분히 알리는 것이 좋습니다. 대화를 하기 이전에 상대방에 대한 정보가 있어야 대화를 상황에 맞게 이끌어 나가며, 해야 할 말과 그렇지 않은 말을 판갈음 할 수 있기 때문이죠!! 사전에 충분히 설명해 드리세요
2. 두번째로 호칭에도 주의가 필요합니다 평소 신랑 신부 둘이서 편하게 쓰던 호칭보다는 양가 부모님이 모두 계신 자리이니 대외적으로 부담없이 쓰실 수 있는 호칭이 좋습니다. "~씨" "~오빠" 정도가 괜찮겠네요
3. 세번째로 상견례 대화를 하시면서 공통된 관심사로 대화거리를 찾는 것이 좋습니다. 여러가지 담소를 나누다 보면서 서로 공감할 수 있는 대화의 화제거리를 찾아보세요. 가령 신랑 신부 둘의 어렸을때 추억담이나 훈훈한 이야기 거리들이 좋습니다.
마지막으로 대화를 득점하거나 주도하지 않고 오고가며 주거니 받거니 대화하는 것이 좋습니다
[ 상견례 자리에서 해서는 안될 말 ]
상견례 자리에서 해서는 안될 말을 해 분위기가 싸~ 해지거나 삭막해 지는 경우가 있습니다. 그러한 분위기를 만들지 않도록 해서는 안될 말들을 미리미리 숙지해야 하는데,
1. 첫번째로 지나친 자식자랑, 집안자랑은 상대집안 앞에서는 자제하는 것이 좋습니다. 반대로 "아주 듬직해서 믿음이 가네요" "제가 찾던 며느리감이에요" 등 자식자랑, 집안자랑보다는 상대방을 칭찬하는 것이 좋아요.
2. 두번째로 과거 연예사 이야기를 화제에 올린다면 "이번 결혼에 별뜻 없습니다"라고 하는것과 다를바 없습니다. 과거에 사귀었던 사람이나 선보았던 집안의 이야기를 상견례 자리에서 하지 않도록 입단속 해주세요.
3. 세번째로 비록 처음에 반대한 결혼이라 해도 이 사실을 계속 들먹거릴 필요는 없습니다. 이는 상대 집안의 심기를 건드리고 분위기만 안좋을 뿐입니다
4. 마지막으로 "요리가 너무 짜다", "서비스가 형편없다", "화장실이 엉망이다"등 불평불만을 계속 늘어놓지 마세요. 이는 상대방에게 매우 까다롭고 신경질적으로 보일 수 있기 때문에 주의가 필요합니다.
결혼의 첫 단추인 상견례 대화 예절을 잘 지켜서 좋은 첫인상을 남기는 것이 중요하겠죠?^^



SNS로 공유하기

상견례 Tip

상견례 Tip




지금

문제가 발생했습니다.

성공

x

상품을 선택하세요

-

상품총액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