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항이 아니면 어때, 베니스를 가야한다고

 

 

유럽 여러 문화와 민족의 요람, 이탈리아

 

이탈리아는 정말 매력적인 나라입니다. 이탈리아를 대표하는 도시는 로마, 피렌체, 베네치아로 모두 같은 나라에 속하지만 저마다의 특색을 갖고 있습니다. 476년 로마가 멸망하면서 그에 속해 있던 도시들이 무려 1400년 동안 따로 따로 떨어져 살았습니다. 그 덕분에 여행자들에게 마치 다른 나라를 여행하는 듯한 경험을 선사하기도 합니다. 로마 제국의 수도 로마를 비롯해 수 세기 동안 서양 문명의 정치 문화적 중심지였던 이탈리아는 이후 르네상스를 탄생시킨 나라이기도 합니다. 정치, 문화, 예술 그리고 먹거리까지 어느것 하나 빠지지않는 이탈리아에서 행복한 시간을 만들어보시기 바랍니다.

 

 

 

 

[1일차] 한 숨 자고나면, 이탈리아에 도착할거에요

 

오늘은 기다리고 기다리던 허니문을 떠나는 날입니다. 설레이는 마음으로 공항으로 출발합니다. 대한항공, 아시아나 항공 그리고 알 이탈리아 항공까지 로마로 이동하는 직항은 여러 편입니다. 가격이 부담스럽다면 독일항공, 핀란드 항공, 러시아 항공 등 유럽의 다른 지역을 경유하는 항공을 이용하셔도 좋습니다. 입국 심사를 하실 때에는 EU국가 라인과 All Passport 라인을 구분하여 줄 서 주세요, 입국 후에는 수하물을 찾습니다. 무사히 입국을 마쳤다면 이제 호텔로 이동합니다. 로마 여행의 시작인 테르미니역까지는 픽업서비스를 이용하거나 레오나르도 특급 열차를 이용하면 쉽게 이동이 가능합니다.

 

[2일차] 걸으면 느껴지는 로마제국의 흔적

 

로마 제국부터 수도를 담당해온 로마! 걷는 곳마다 유적을 만나볼 수 있어 야외 박물관이라고 불리우기도 합니다. 콜로세움과 트레비 분수, 판테온, 포로로마노,  나보나 광장 등과 함꼐 바티칸을 품고 있는 도시. 이런 도시를 만나다보면 한 번 벌어진 입을 다물기가 힘듭니다. 수 많은 영화의 무대가 되었던 로마에서 로마의 휴일과 함께하는 스페인광장, 천사와 악마와 함께하는 천사의 성과 같은 다양한 명소들을 만나보시기 바랍니다. 걷다가 지치면 이탈리아의 명물 젤라또와 함께 쉬는 시간을 가져도 좋습니다.

 

[3일차] 비밀스러운 그 곳, 바티칸으로 떠나기

 

바티칸 투어에서는 무심코 지나칠 수 있는 조각과 그림 설명은 물론 숨겨진 이야기를 전문가를 통해 들어보실 수 있습니다. 바티칸의 역사를 직접 체험할 수 있는 좋은 기회입니다. 바티칸 내부에서 다 놀라시기는 아직 이릅니다. 바티칸을 나오면 보이는 성 베드로 대성당과 피에타가 여러분을 기다리고 이습니다. 베드로 성당 자체의 아름다움과 위엄, 그리고  대성당을 더욱 완벽하게 만들어주는 미켈란젤로의 피에타를 직접 볼 수 있는 기회입니다. 시간적 여유가 있으시다면 쿠폴라(돔)에 올라가 로마의 전경을 바라보세요. 성 베드로 성당의 광장은 베드로 성인의 상징인 열쇠모양으로 설계되어 있어 또 다른 볼거리를 선보입니다.

 

 

 

 

[4일차] 르네상스의 발상지 피렌체

 

피렌체는 르네상스를 이야기할 때, 절대 빼 놓을 수 없는 도시입니다. 피렌체의 실 지배권을 가지고 있던 메디치 가문의 도움으로 피렌체 출신의 조토, 도나텔로,  미켈란젤로, 부르넬리스키, 보티젤리 같은 천재 예술가들이 성장할 수 있었습니다. 냉정과 열정사이의 두오모 대성당에부터 단테와 베아트리체의 이야기가 있는 베키오다리 그리고 아름다운 노을을 볼 수 있는 미켈란젤로 광장까지 많은 볼거리를 제공합니다. 저녁에는 피렌체의 명물인 티본 스테이크와 와인을 꼭 드셔보세요 :)

 

[5일차] 길을 잃어도 좋아! 베네치아

 

400여개의 다리와 250여개의 섬으로 이루어진 복잡한 베네치아에서 길을 잃는 다는 것은 당연한 일입니다. 베네치아는 도시 자체가 다른 어느 곳에서도 찾아볼 수 없는 매력을 가지고 있습니다. 맥주 한 캔과 씨푸드 프리토를 먹으며 뒷 골목을 탐험해보는 것도 좋습니다. 아무 생각없이 걷다 보면 길을 잃게 되기도 하지만 그런 점이 베네치아의 매력이기도 합니다. 그래도 길을 모르겠다 싶으면, 근처 바포레토 정류장에서 지나가는 바포레토를 탑승하며, 바다를 즐기세요.시간적 여유가 된다면 베네치아 본 섬은 물론 무라노, 부라노, 주데카, 산 조르조 섬 등도 함께 만나보세요. 또 다른 베네치아의 매력을 느끼실 수 있답니다.

 

[6일차] 여행의 마무리

 

이제 집으로 돌아 갈 시간입니다. 짧은 시간이였지만 알차게 보내셨죠? 짐을 챙기실 때, 추억이 가득 담긴 소중한 사진기 잊지마세요. 공항까지 이동해 비행기에 탑승합니다. 한국까지 가는 직항편 또는 경유편을 이용해 떠납니다. 경유지를 들릴 경우 수하물은 자동으로 다음 비행기에 옮겨지니 염려 마세요. 만약 시내 면세점에서 쇼핑을 하셨다면, 텍스리펀은 반드시 받아야 합니다.

 

[7일차] 다시 떠날 날을 기다리며

 

한국에 도착하시면 입국 심사를 받고 가방을 찾습니다. 세관신고서 잊지세요. 1인 면세 금액은 600뷸 입니다. 이제 다시 일상으로 돌아가지만, 허니문이 아닌 또 다른 여행을 생각해보세요.

 

언제나 최선을 다하는 자유여행기술연구소 투리스타가 되겠습니다.

 

 

 

 

자유여행기술연구소 투리스타는 낯선 도시를 여행하는 자유여행자를 위해 존재합니다. 투리스타는 여행자들이 느끼는 낯선 도시의 두려움을 행복한 기대감으로 바꿔드립니다.

 

자유여행기술노트 투리스타북​은 여행전문가들이 현지에 직접 방문해 경험한 노하우를 바탕으로 제작됩니다. 처음가는 도시를 가장 잘 여행할 수 있는 방법은 바로 자유여행기술노트 투리스타 북(TURISTA BOOK)을 가지고 여행하는 것 입니다.​

 

더 이상 넘쳐나는 정보들을 수집하는데 지치지 말고 

자유여행기술노트 투리스타북 한 권으로 편하게 자유여행을 떠나보세요.

 

 

 

투리스타는 도대체 어떤 여행사인가요?




SNS로 공유하기

자유여행기술연구소 투리스타

자유여행기술연구소 투리스타

허니문

서울 강남구 논현동




지금

문제가 발생했습니다.

성공

x

상품을 선택하세요

-

상품총액 :